로고


커뮤니티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연재컬럼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대구미술관 개관 10주년 <때와 땅> 등 4개 전시

김달진

대구미술관 개관 10주년을 취재하기 위해 4월21일 대구미술관을 가서 최은주 관장을 인터뷰하고  전시를 둘러보았다.

개관10주년기념으로 이번 봄 시즌에 때와 땅》《정은주》《차규선》《첫번 째 10》 4개의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 

 

대구근대미술전 때와 땅(Era and Terra)

○ 전시기간: 2021. 2. 9()~ 5. 30()

○ 전시규모:작품 140여점 과 아카이브 100여점

 

○ 참여작가강운섭강홍철곽석규권진호금경연김수명김영교김용조

김용준김우조김준식김진만김창락김호룡남관박광호박기돈박명조

박인채배병학배효원백락종백태호변종하서동균서동진서병건서병기,

서병오서병주서상하서석규서세옥서진달손일봉신석필이경희이복이상범

이상정이상춘이여성이인성이중섭이쾌대장석수전선택정점식

주경최근배최영림최화수추연근한묵함대정허섭황기식황술조

고바야시 만고 (小林萬吾), 다카야나기 다네유키 (高柳種行),야스이 소타로 (安井會太郞)

우메하라 류자부로 (梅原龍三郞), 이시이 하쿠테이(石井柏亭)

 

대구근대미술전 때와 땅은 질곡의 역사와 함께 시대를 일구었던 대구 미술인의 행적과 지난한 극복그리고 그들이 꿈꾼 예술의 이상과 시대정신을 담고자 했다일제강점기와 해방한국전쟁의 큰 역사적 사건과 함께한 한국 근대는 개화와 선진이라는 낭만적 단어보다는 울분과 파란의 시대로 기억된다그럼에도 불구하고 예술은 슬픈 시대를 조롱하고 한탄했고아픔을 극복하고 이상으로 승화해 갔다이러한 시대성을 내포한 여정이 대구의 근대 미술의 면면에 흐르고 있다.

이 전시는 근대미술의 시기를 서양식 화구가 들어와 새로운 미술이 시작된 1920년대부터 전쟁의 상흔을 극복해 가는 1950년대까지를 담았다전시의 구성은 시대적 흐름에 따라 변화해가는 대구 미술인과 미술계의 특징에 따라 5개의 섹션으로 만들었다특히 이번 전시에서 새롭게 발굴된대구에 서양미술을 전파한 첫 번째 인물인 이상정의 이상을 통해 대구 근대미술의 큰 그림을 그려 보았다그리고 대구미술이 현대로 나아가는 데에 잠재된 동력을 1950년대의 미술을 통해 보여주고 있다

대구 미술의 대표작가로 불리는 이인성과 이쾌대를 특별 섹션을 마련하여 대표작품을 보여주는 하이라이트가 있다.




 이상춘


   정점식

--------------------------------------------------------------------------------------------------------------------

다티스트1-정은주초록 아래서(Under the Green),

다티스트1-차규선풍경에 대하여(About Scenery)

○ 전시기간 : 2021. 02.02.() ~ 05.23.()

○ 전시규모 : - 정은주평면 및 설치 19

                - 차규선평면 37

 

대구미술관은 지역미술가의 발굴육성을 통한 지역미술의 발전 도모 및 연구활성화를 위해 2020년부터 다티스트(DArtist)-대구작가시리즈를 운영하고 있다다티스트 시리즈는 중견과 원로를 나누어 선정하며 이번 전시는 다티스트의 첫 번째 시리즈로중견작가로 선정된 정은주차규선 작가의 전시를 선보인다공간을 나누어 각 개인전 형식으로 진행될 이번 전시는 두 작가가 회화장르에서 이룬 일련의 예술성과를 펼치고 대구 동시대 현대회화의 스펙트럼과 더 나아가 한국 중견작가의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정은주는 색()을 화면 가득 담아낸다작가에게 색은 상징의 경계를 넘나들며 존재한다정은주 작가는 작업을 시작한 이래로 을 주요하게 보여주었다독일 유학 후 2000년부터 2016년까지 이어져온 색면 조형작업은 나무와 캔버스 등에 스프레이를 사용해 색을 겹겹이 올려 매끈한 면이 유사하게 겹쳐지며 작품 안 공간과 시간을 새롭게 창조했다스프레이를 반복적으로 사용해 매끈한 면을 만드는 작업에서 을 느낄 수 없었던 작가는 2017년부터 회화로의 회귀를 선언하며 붓을 사용해 오롯이 색을 올리기 시작했다이번 전시는 이러한 회화로의 회귀를 보여줄 수 있도록 회화작품과 일부 나무 조형작업으로 구성될 것이다

 

차규선의 풍경은 특별하다그의 풍경에 등장하는 소재는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산나무꽃 등이지만 자연을 그려낼 때에 단순히 대상으로서가 아닌 자연과 나 자신과의 합치즉 물아일체의 마음으로 그려내어 볼 순 없지만 느낄 수 있는 정신성과 정서를 화면에 담아낸다일명 분청회화라 불리는 기법을 그려낸 차규선 작가의 풍경은 서구적 회화기법과 동양의 정신성을 담고 있다고 평가받고 있다.

 



   차규선 


  정은주 

-------------------------------------------------------------------------------------------------------------------

대구미술관 개관 10주년 기념 아카이브 전시 첫 번째 10

○ 전시기간: 2021. 2. 23.() ~ 6. 27.()

○ 전시구성각종 아카이브(문서사진모형도면신문 등), 소장품인터뷰 영상 등

Part 1. 서사를 위한 준비(개관 이전, 1997~2011)

Part 2. 10년의 서사(개관 이후, 2011~2020)

 

지역미술계와 많은 분들의 지속적인 노력과 열정으로 오랜기간 준비한 끝에 대구미술관은 2011년 5월 26일 마침내 개관하였다그로부터 10년이 흐른 이 시점에서대구미술관의 건립 준비부터 개관 이후 지금까지의 서사를 아카이브를 통해 보여주고자 첫 번째 10을 기획하였다.








하단 정보

FAMILY SITE

03015 서울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