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컬럼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연재컬럼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청주시립미술관 《거장, 중원을 거닐다》/ 다시 만난 세계: 유토피아 / 박영대

김달진

                                     청주시립미술관《거장, 중원을 거닐다》


2021 청주시립미술관 근현대미술전 《거장, 중원을 거닐다》는 충청권을 기반으로 활동했던 한국 근현대 작가들의 작품과 예술세계를 조망하는 전시로 3월11일부터 6월6일까지 열린다. 청주시립미술관은 2016년 개관 이래 지역 미술의 기틀을 마련하기 위해 충북을 중심으로 활동했던 작고작가 전시를 꾸준히 개최해 왔다. 이번 전시는 충북과 충남 지역의 근현대 작가를 소개하여 중부권 미술의 정체성과 한국 현대미술의 발전에 기여한 면면을 살펴보고 내일의 미술을 통찰해 보고자 마련되었다.


https://www.youtube.com/watch?v=m2TAuSi3GWY&t=27s



  이상범

 김복진

 이동훈


참여작가는 충청권에 연고를 둔 12명의 작가들로 구성되었다. 고향이 충북인 김복진, 김주경, 정창섭, 윤형근과 충남 출신 이상범, 이응노, 김두환, 장욱진 그리고 교육자로서 지역 미술의 기반을 다진 이동훈, 안승각, 윤영자, 충청권에서 창작의 혼을 불태운 김기창이다. 이들은 각 분야에서 독자적인 예술가의 길을 걸었던 한국 근현대미술의 거장들이다.


1910년대 조선 정통회화를 계승한 청전 이상범의 초기 작품부터 2000년대 초반 윤형근의 단색화 작품까지 한국을 대표하는 작가들의 작품이 전시된다. 이번 전시를 통해 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을 겪으면서 변화되는 한국 미술의 흐름을 가늠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있다. 또한 작가들의 궤적을 살펴봄으로써 중부권을 중심으로 거장들이 거닐며 그들이 남긴 흔적을 연구하는 단초가 되길 기대한다. 실제 작품이 많이 남아있지 않은 김복진, 김주경은 원화 1점과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 소장 <오지호 김주경 2인화집>에서 10점 복제, 안승각 2점으로 아쉬움과 작가들의 작품집이 전시 되었다.


  

 윤영자

 이상봉 관장


                                       정상수 학예팀장


--------------------------------------------------------------------------------------------------------------------

  

민병길사진전  2021.3.21 - 5.23 

로컬프로젝트 2021 로 <민병길 질료들의 재배치> 전시가 1층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다




-------------------------------------------------------------------------------------------------------------------


다시 만난 세계 : 유토피아 2021.4.23 - 6.20 문화제조창 본관 3층 갤러리6

한국공예관 개관 20주년 기념점으로 한국공예를 대표하는  김종인, 서진환, 신상호, 원경환, 이승희, 장미연, 정해조 등 20인 초대전이다. 공예의 다양한 변화, 영역 확장을 볼 수 있다. 국립현대미술관 청주관 옆에 있으며 청주공예비엔날레 기획위원 회의에 참석하고 전시를 함께 보았다 




  김지혜

편종필

--------------------------------------------------------------------------------------------------------------------


보리작가로 유명한 박영대작가을 방문했다.

천안 백석대에 개인 보리생명미술관이 운영되고 있다.





 일본에서 인기가 높다



하단 정보

FAMILY SITE

03015 서울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