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도서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단행본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그림 읽는 시간 : 명화 속에 숨겨진 비밀을 찾는 여행

  • 청구기호601/일42ㄱ;2017
  • 저자명일본박학클럽 지음 ; 조은아 옮김
  • 출판사라이프맵
  • 출판년도2017년 3월
  • ISBN9791188096084
  • 가격13,800원

상세정보

파블로 피카소가 그림은 일기를 쓰는 다른 방법이라 했던 것처럼, 미술사에 남은 명화에도 예술가들의 인생관ㆍ예술관이 담겨있다. 이 책은 그림에 투영된 화가들의 일화에 초점이 맞춰졌다. 얽힌 이야기를 파헤치고 필요에 따라 예술가들과의 관계도까지 삽입해 소개함으로써 거장들의 다양한 다양한 삶의 태도와 방식을 보여준다.


책소개

그림은 인생과 타협하려는 시도이며, 그렇기 때문에 사람 수만큼 다양한 해결책이 존재한다

일찍이 파블로 피카소가 얘기했던 것처럼 “그림은 일기를 쓰는 또 다른 방법”일 뿐이다. 어린 아이가 쓰는 그림일기 역시 그 아이가 바라보고 생각하는 것을 담고 있다. 세계 미술사에 남는 명화라고 해서 다를 건 없다. 그 작품이 순수한 자의식으로 제작하는 작품이든 누군가를 위한 작품이든 간에 예술가들의 인생이나 예술관이 담겨 있다. 이 책은 레오나르도 다빈치, 요하네스 베르메르부터 에두아르 마네, 클로드 모네, 빈센트 반 고흐, 그리고 에드바르드 뭉크에 이르는 거장이라고 불리는 화가들의 삶을 이와 관련된 작품과 함께 소개하는 책이다. 다만 이 책에서 소개하는 작품들이 화가의 이름만큼, 다 빈치 하면 떠오르는 〈모나리자〉 대신 〈세례 요한〉, 베르메르의 〈진주 귀고리를 한 소녀〉 대신 〈편지를 읽는 푸른 옷의 여인〉 같은 작품을 소개하며 거장들의 좀더 다양한 삶의 태도와 방식을 이야기한다.  


모든 예술가들은 자신의 영혼에 붓을 담궈 자신의 본성을 그림으로 그린다

명화에는 거장들의 삶이 농도 깊게 투영되어 있다. 예술의 방향성에 대한 고민, 남녀 간의 갈등, 사제 또는 경쟁자들과의 대립, 고객과의 의견 충돌 등의 온갖 인간관계에서 생기는 갈등, 마음속 깊이 숨겨둔 내밀한 감정, 살아온 인생의 비밀이나 알려지지 않은 일화 등을 작품과 그 작품을 창조해낸 예술가를 관련지어 풀어나간다. 거장들의 삶은 순탄하지 않았던 만큼 고민도 많았다. 덕분에 우리는 그들이 남긴 ‘명화’를 즐길 수 있게 되었다. 우리는 이 책에서 좀더 특별한 일상을 살아낸 거장들이 뿜는 삶의 향기를 맡게 될 것이다. 책에 실린 아름다운 회화와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도표로 작성한 철저분석 등은 독자로 하여금 더욱 깊이 있는 감상이 가능하도록 관련 지식도 응축해 두었다. 책장을 덮으며 한 번쯤 품었던 ‘뭉크의 그림은 왜 음울할까?’ 도대체 ‘클림트가 진정으로 사랑한 여인은 누구일까?’ 하는 식의 의문에 스스로 답하는 자신을 만나게 될 것이다.



지은이 | 일본박학클럽

역사 속 사건부터 문화, 정보, 삶의 지혜까지 여러 가지 분야를 폭넓게 조사, 연구하여 발표하는 단체이다. 주요 저서로는 『역사의 의외의 결말』을 시작으로 『일본의 신화와 고대사를 이해하기 쉬운 책』, 『과학의 수수께끼 미해결 파일』, 『일본사 뜻밖의 결말 대전』 등이 있다.


옮긴이 | 조은아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어과를 졸업했다. 일본과 관련된 일을 하며 접했던 좋은 책들을 직접 소개하고 싶어 번역가의 길로 들어섰다. 글밥아카데미 출판번역 과정을 수료하고, 현재 번역기획그룹 '바른번역'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역서로는 『O2O 마케팅 혁명』,『좋은 치과의사를 만나는 10가지 똑똑한 방법』이 있다. 


목차

ROOM 101 경쟁, 그 생산적 에너지 : 불후의 명화를 탄생시키는 데 일조한 거장들의 경쟁자 

장 오귀스트 도미니크 앵그르_신고전주의의 기수, 앵그르가 평생 싫어했던 화가는 누구일까? 

미켈란젤로 부오나로티_그 녀석에게 묘를 만들게 하지 마! 믿기 어려운, 세계 최고의 천장화 의뢰의 발단 

라파엘로 산치오_존경하던 선배와 적대적인 관계로, 거장 미켈란젤로와 으르렁거리는 사이가 되다  

귀스타브 쿠르베_만국박람회에서 낙선하자 분개, 박람회장 옆에서 개인전을 연 격정의 화가

에두아르 마네_격찬받았다고 생각했는데… 이름 때문에 생긴 오해로 분노한 화가

조르주 피에르 쇠라_내 기법을 흉내 내지 마! 점묘화를 지킨 대신에 무엇을 잃었을까? 

산드로 보티첼리_친구의 적(敵)은 바로 나의 적

알브레히트 뒤러_위작에 시달리다 분노하며, 작품에 경고문을 쓴 나르시시스트


ROOM 201 사랑, 그 신비한 감정 : 거장들의 인생을 바꾼 러브 스토리

존 에버렛 밀레이_들키지 않았을까? 은인을 그린 초상화에 숨겨진 갈등과 동요 

에드바르드 뭉크_죽음의 그림자를 겁내던 화가를 뒤흔든 스토커의 총격사건 

필리포 리피_수녀에게 반한 호색가, 사랑을 위해 폭주하다

구스타프 클림트_넘치는 정력을 자랑하며 그림을 그리는 모델마다 관계를 가진 화가, 그리고 그가 가장 사랑했던 여인 

오딜롱 르동_어둠의 세계에 살던 고독한 화가를 풍부한 색채의 세계로 이끈 그녀

요하네스 베르메르_결혼 허락을 받기 위해 ‘빛의 마법사’가 보여준 결단력

프란시스코 고야_작품에 암시된 불길한 미래, 두개골이 없는 고야의 유골의 미스터리


ROOM 301 집착, 그 기묘한 효과 : 거장들의 작품에 담긴 또 다른 메시지

레오나르도 다 빈치_만능 천재가 평생 곁에 두었던 그림, 그 그림의 모델과 지속한 금단의 관계

장 프랑수아 밀레_누드화만 그리던 화가를 ‘농부들의 화가’로 바꾼 한마디 

피에르 오귀스트 르누아르_인상파의 거장, 아름다운 모델을 추행하다?

폴 세잔(Paul Cézanne)_화가의 상징이었던 사과에 담긴 소년 시절의 우정

프랑수아 부셰_자신의 아내에게 반한 외국대사에게 아내의 누드화를 그려준 이유

앙리 드 툴루즈 로트렉_최고의 화가가 그린 인기 가수의 포스터는 왜 발매 중지가 되었을까? 

에드가 드가_아름다운 모델을 왜 추하게 그렸을까? 이른 아침 풍경에 숨겨진, ‘무희의 화가’의 여성관

대 피테르 브뢰헬_신랑이 보이지 않는 결혼식 그림에 숨겨진 화가의 결혼관

조토 디 본도네_르네상스의 선구자는 왜 항상 요셉을 우울하게 그렸을까?

 

ROOM 401 재능, 섬광처럼 번뜩이는 힘 : 작품에 감춰진 거장들의 특별한 능력

페테르 파울 루벤스_〈평화와 축복에 대한 우화〉에 감춰진 화가의 또 다른 모습 

윌리엄 블레이크_시를 쓰는 재능마저 갖췄던 환상화의 귀재에게 주어진 특별한 능력 

베첼리오 티치아노_말을 탄 황제의 초상화에서 드러나는 대성공의 비밀

대 루카스 크라나흐_종교개혁으로 돈을 벌고, 누드화 주문 체계를 갖춘 루터의 친구였던 수완 좋은 경영자 

테오도르 제리코_말의 매력에 빠져서 낙마로 목숨을 잃은, 말을 사랑한 화가

조지프 말로드 윌리엄 터너_전시방법까지 유언으로 남긴 영국 낭만주의의 기수


ROOM 501 언행, 매료되거나 환멸을 느끼거나 : 믿기 어려운 거장들의 민낯 

렘브란트 반 레인_노년에 빈곤해진 이유, 진위구별이 어려운 ‘빛과 그림자의 마술사’의 부실한 작업

미켈란젤로 카라바조_명암법을 사용하여 장엄한 종교화를 그렸지만, 사실은 흉악한 무뢰한 

빈센트 반 고흐_고흐는 자살하지 않았다, 불안과 공포 그리고 갈등이 새겨진 자화상의 진실

폴 고갱_가난에 지다, 남국에서 보낸 편지에서 드러나는 자살미수의 진의

장 오노레 프라고나르_역사 화가로서의 지위를 버리게 한 전환기의 회화

앙리 루소_순박한 화가, 은행사기에 가담하다

조르주 드 라 투르_정밀한 종교화를 그린 ‘밤의 화가’, 화풍과 너무 다른 고약한 성격



* 달진닷컴에서는 위 도서의 검색서비스만을 제공합니다.






하단 정보

FAMILY SITE

110-020 서울시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5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