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도서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단행본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몸짓으로 그림을 읽다 = しぐさで読む美術史

  • 청구기호650.4/기876ㅁ;2018
  • 저자명미야시타 기쿠로 지음, 이연식 옮김
  • 출판사재승출판
  • 출판년도2018년 6월
  • ISBN9791188352203
  • 가격15,400원

상세정보

의사 전달방식으로써 몸짓은 다양한 뜻을 표현한다. 저자는 특히 서양미술에서 문화에 따라 다른 몸짓과 행동을 알아야 내용을 이해할 수 있다고 말한다. 이 접근법으로 월간지에 연재했던 것에 내용을 더해 책으로 묶었다. 작품에 나타난 인물의 몸짓언어에 집중하고 이들을 둘러싼 이야기와 차이를 서양과 일본작품을 통해 소개한다.

책소개

미술에 등장하는 인물의 몸짓이나 동작은 정해진 의미를 내포하는 경우가 많은데, 서양인에 비해 몸짓이 작은 동양인은 서양의 작품을 볼 때 표현된 몸짓을 간과하는 경향이 있다. 서양미술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최소한의 몸짓이나 행동을 알아둘 필요가 있다. 《몸짓으로 그림을 읽다》는 미술에 표현된 갖가지 몸짓과 동작에 주목하여 그림 속 이야기에 빠져들게 해준다.


미술 속 몸짓과 동작의 의미를 알면 숨겨진 이야기가 보인다

다른 사람에게 의사를 전달할 때 우리는 언어를 사용한다. 언어는 전달하고자 하는 뜻과 가장 비슷한 단어들을 엮은 말로써 입 밖으로 나오지만, 그 말은 기껏해야 일부밖에 뜻을 전하지 못한다. 떠오르는 생각을 매번 적절한 말로 표현하는 사람이 있을까? 자신 안에 있는 것을 남에게 드러내는 데 말은 터무니없이 부족한 밑천이다. 타인의 생각을 알아채는 데도 말은 단서에 지나지 않는다. 그래서 사람은 무의식적으로 자신이 가진 모든 감각을 이용해 뜻을 펼치며 다른 사람의 뜻을 헤아린다.


서양에서는 산이나 강을 사이에 두고 말이 전혀 다른 경우도 드물지 않았기에 다른 사람에게 의사를 전달할 때 말보다는 몸짓에 의지할 수밖에 없었다. 《몸짓으로 그림을 읽다》는 이러한 몸짓언어가 담긴 동서양의 작품을 폭넓게 소개한다. 미술에 등장하는 인물은 몸짓을 통해 의미를 전하고, 보는 이는 등장인물의 그것을 통해 장면을 이해하게 된다. 일상에서 주고받는 말을 뒷받침해주던 몸짓과 동작은 미술 작품에서 하나의 언어가 되어 관객에게 이야기를 들려준다. 하지만 누군가의 몸짓, 혹은 사인을 오해하여 예상치 못한 결과를 불러일으켰던 경험, 시간이 지난 후에야 알아차린 정황처럼 미술 속 인물의 몸짓과 동작도 언제든 새롭게 해석될 수 있다. 이 책에서도 등장인물의 손짓이 가리킨 인물을 둘러싸고 의견이 갈렸던 작품을 다루고 있다.


미술에서 움직임을 포착할 때는 가장 효과적인 한 순간을 표현할 필요가 있었다. 그래서 전후의 움직임을 알 수 있는 포즈를 주로 묘사했다. 운동을 표현한 경우에도 효과적인 포즈가 정해져 있었지만, 정적인 몸짓에 비하면 예술가들이 역량을 발휘할 여지가 많았다. 같은 운동이나 동작이 지역이나 시대에 따라 어떻게 표현되었는지를 비교해보는 것도 흥미롭다.


지은이 | 미야시타 기쿠로

도쿄대학교에서 미술사학을 전공하고, 동 대학원에서 인문과학 연구과를 수료했다. 현재 고베대학교 대학원 인문학 연구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2005년에 쓴 《카라바조-성성(聖性)과 비전》으로 산토리 학예상과 일본 지중해학회에서 수여하는 헤렌드 상을 받았다. 

지은 책으로는 《맛있는 그림》 《워홀의 예술》 《욕망의 미술사》 《카라바조를 찾아가는 여행》 《문신과 누드의 미술사》 《페르메이르의 빛과 라 투르의 불꽃》 《알고 있어야 할 세계의 명화》 《어둠의 미술사》 《모티프로 그림을 읽다》 등이 있다.


옮긴이 | 이연식

서울대학교 미술대학에서 서양화를 전공하고, 한국예술종합학교 예술전문사 과정에서 미술이론을 공부했다. 

지은 책으로는 《미술영화 거들떠 보고서》 《유혹하는 그림, 우키요에》 《눈속임 그림》 《아트 파탈》 《응답하지 않는 세상을 만나면, 멜랑콜리》 《괴물이 된 그림》 《브뢰겔》 《모작과 위작 이야기》 《이연식의 서양 미술사 산책》 《불안의 미술관》 《예술가의 나이듦에 대하여》가 있고, 옮긴 책으로는 《쉽게 읽는 서양미술사》 《다시 읽는 서양 미술사》 《명화의 수수께끼를 풀다》 《모티프로 그림을 읽다》 등이 있다.



목차

서문


달리다 / 춤추다 / 머리를 빗다 / 때리다 / 밟다

불다/ 입을 맞추다 / 껴안다 / 먹다 / 마시다

업다 / 떨어지다 / 돈을 내다 / 손을 잡다 / 어깨동무하다

부끄러워하다 / 놀리다 / 화내다 / 슬퍼하다 / 절망하다

취하다 / 놀라다 / 외치다 / 웃다 / 기도하다

축복하다 / 정좌하다 / 엎드려 조아리다 / 무릎을 세우고 앉다

길게 눕다 / 잠자다 / 턱을 괴다 / 선서하다 / 성스러운 손

다리를 꼬다 / 팔짱을 끼다 / 수를 세는 손

머리에 손을 얹다 / 하늘을 가리키다 / 침묵하다


후기

참고문헌



하단 정보

FAMILY SITE

110-020 서울시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5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