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전시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전시상세정보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오늘의 여성미술전

  • 상세정보
  • 전시평론
  • 평점·리뷰
  • 관련행사
  • 전시뷰어



전시명: 2018 미술여행-2, 여름프로젝트 <오늘의 여성미술>展
전시기간: 2018. 7.13.- 9.2. (39일간)
개막식: 2018. 7.13. (금), 오후 4시
장소: 양평군립미술관 전관
참여작가: 총 49명 (평면, 입체, 영상, 설치)
         - 한국작가: 37명, 외국작가: 12명
주최: 양평군립미술관
관명: 양평군립미술관
주소: 12546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문화복지길2 
Tel: 031)775-8515


2018 WOMEN’S
ART NOW
2018 오늘의 여성미술전
2018.7.13.-9.2.


격동의 세월 속에서 피어나 글로컬 문화를 리드하는 오늘의 여성미술
국내외서 폭 넓은 활동으로 독창적인 예술세계를 보여..........


양평군립미술관(2011.12.16.개관)은 수도권역 현대미술관의 역할을 함께하는 미술관으로서 지역의 문화를 선도하는 문화아이콘 역할에 최선을 다해왔다. 그 중에는 연간 8회의 기획전시와 교육프로그램 등이 미술관의 특성과 질적 수준을 보여주는 것 뿐 만 아니라 군민문화의 역사적 자존의 역할까지 광의의 의미를 갖는다. 양평군립미술관은 역사가 짧은 미술관이지만 지역을 넘어 한국 미술계에서 지역미술문화 확산을 연구하는 차원의 다양한 전시를 기획하여 왔음은 미술계에서 이미 정평이 나있다. 

이번 양평군립미술관의 여름프로젝트 2018 오늘의 여성미술(2018 WOMEN’S ART NOW)展은 현대 한국미술 발전과정에서 활발하게 활동했던 작가들의 작품들이 중심을 이루며 글로컬 화단의 여성미술작품과 함께 전시된다. 

한국에서 본격적인 여성미술은 1913년 동경여자미술전문학교로 유학을 떠난 나혜석(1896년-1948년 12월, 수원출생)에서부터 시작되었으며 그 후에도 백남순, 이성자, 박을복, 천경자 등 몇몇의 여성작가들도 일본화단에서 미술교육을 받아왔다. 해방과 6.25전쟁이라는 사회적 변화를 겪은 후 1950년대의 유럽유학을 떠난 일부작가들이 추상미술(抽象美術)을 한국에 다시 갖고 들어오면서 80년대까지 추상을 비롯한 모더니즘미술(modernism art)이 대세를 이루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우리의 뿌리에서 우러나오는 정감을 표현하는 자연주의적 성향을 통해, 형상을 드러내는 사실주의를 추구하는 작가와 이런 정서 속에서 형태를 해체하며 비구상적 양식을 추구하는 작가들도 있었다. 

이번 2018 오늘의 여성미술전은 기본적으로 여성미술의 태동과 형성기에 영향을 미친 작가를 배경으로 하여, 70년대 주를 이뤄 온 작가들로 서구미술의 영향에 의한 도입단계에 비해, 서양화의 질적인 성장을 가져온 시기의 작가들의 전시라 할 수 있다. 60년대에 추상표현주의 중심의 감성적이며 표현적인 작업이 등장했다면, 70년대는 개념과 미니멀 아트(Minimalism) 또는 한국의 독특한 백색 모노크롬(monochrome)등이 등장하고 보다 더 철학적이며 논리적인 작업이 주를 이루었다고 볼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이런 역사적 격동기에 젊은 시기를 보내고 포스트모더니즘(Postmodernism)시대라는 현재에도 여전히 작업을 하고 있는 작가들의 작품을 오늘에 와서 함께 전시함으로써  그 때를 회상하며 변화된 현대미술양식을 비교해보는 계기를 만들고자했다. 그리고 평생 같은 양식을 고집하며 꾸준히 발전하는 경향의 작가도 있겠지만, 시대의 요구에 따라 새로운 주제를 탐구하며 표현방법도 달라지는 모습이야말로 미술의 역사를 말하며 후배작가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다. 이시대의 여성미술상황은 국내 작가들과 글로벌작가들이 동시성을 이루는 것이 가장 중요한 화두가 되며, 소수 여성미술가들은 미래지향적 활동으로 주축이 되어 리드하고 있음은 두말할 나위가 없다. 그러나 유행과 현상을 쫓아다니기 보다는 예술의 본질을 향해 심도 있는 작업을 하는 원로여성작가들의 작업은 젊은 작가들에게 또 다른 교훈이 될 것이다.



1. 나혜석, 자화상, 캔버스에유채, 88x75cm, 1928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소장)



2. 천경자, 막은내리고, 39x30cm, 2006, offset 52/150 (개인 소장)



3. 박래현, 정물B, 종이에 수묵담채, 58x81cm, 1963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4. 김정숙, 비상, 브론즈, 51x19.5x94cm, 1981 (개인 소장)



5. 정강자, 빠른 템포로 춤추는 여자Woman Dancing in Rapid Tempo, oil on canvas, 162 x 130.3cm, 2015 (아라리오 갤러리 소장)



6. 이성자, 대척지로 가는길, 6월 N.1, 94 Chemon des antipodes, juin. N.1, 94, 캔버스에 유채, 130x195cm, 1994 (진주시립 이성자미술관 소장)



7. 제정자, 靜과 動 Serenity and Dynamism, Cotton and Acrylic on Canvas, 200x150cm, 2014



 
8. 이숙자, 푸른보리밭_황소,162.2x130.3cm, 순지에 암채, 2010



9. 김춘옥, 자연_관계성, 한지 색지 먹, 130x162cm, 2017 



10. 류민자,  생명의 노래, 200x200cm, acrylic on canvas, 2009



11. 마가리타 차콘 바흐Margarita Chacon Bache(Mexico), Fiesta, 180x100cm, Acrylic and Oil on canvas,



12. 바비타 다스Babita Das(India), Blossoming, 168x237.6cm (8EA), Acrylic on laminate



13. 웬지 장Wenzhi Zhang(China), , 60x60x6cm, Natural Lacquer on wood



하단 정보

FAMILY SITE

110-020 서울시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5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