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전시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전시상세정보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김호득전

  • 전시기간

    2017-03-30 ~ 2017-06-17

  • 전시 장소

    파라다이스ZIP

  • 문의처

    02-2278-9856

  • 상세정보
  • 전시평론
  • 평점·리뷰
  • 관련행사
  • 전시뷰어

복합문화공간 ‘파라다이스 집’
「김호득.ZIP-차고, 비고 展」 개최

-오는 3월 30일(목)부터 6월 17일(토)까지 ‘김호득.ZIP- 차고, 비고 展’ 개최
-‘채움’과 비움’의 역설을 보여주는 동양화, 설치 등 총 17점 작품 전시


(재)파라다이스문화재단(이사장 최윤정)은 오는 3월 30일(목)부터 6월 17일(토)까지 서울 장충동에 소재한 복합문화공간 ‘파라다이스 집(Paradise ZIP)’에서 김호득 작가의 개인전 「김호득.ZIP- 차고, 비고 展」 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한국을 대표하는 동양화가 김호득의 지난 30여 년간 작업들을 종합하는 평면 및 설치미술 17점이 선보일 예정이다. 작가는 ‘흔들림, 문득’, ‘문득-사이’, ‘겹, 사이’ 등 개인전에서 주로 다뤘던 공간과 시간이라는 주제를 토대로, ‘차다’ 와 ‘비다’라는 반대되는 두 단어의 역설을 통해 실재와 허상에 대한 확장된 사고를 제시한다. 

오래된 집의 단순한 구조를 간직하고 있는 ‘파라다이스 집’이라는 공간은 먹과 여백의 미를 살린 작가의 독창적인 예술세계를 통해 명상적인 시공간으로 탄생될 예정이다.

김호득 작가는 “채워 나가다 보면 어느 순간 채운 곳이 비어 보이고, 비어 있던 곳이 도드라진 실체처럼 보이는 역설적인 상황을 작품에 표현하려 했다”며, “채울수록 공허해지거나, 비울수록 한편으로 꽉 차오르는 순간을 저마다의 경험으로 느껴보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최윤정 이사장은 “흰색으로 표현된 단순함과 집의 구조를 그대로 살린 ‘파라다이스 집’이라는 공간에서 열리는 김호득 개인전은 작가 특유의 여백의 미와 흑과 백, 차 있음과 비어 있음의 다양한 의미들이 조화를 이루는 기대되는 전시”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파라다이스문화재단은 복합문화공간과 넌버벌 비주얼쇼 콘텐츠 개발 등 다양한 문화사업을 펼치고 있다. 2016년 9월 개관한 ‘파라다이스 집(Paradise ZIP)’을 시작으로 향후 제주 파크호텔을 리모델링한 ‘파라다이스 파크(Paradise PARK)’, 동북아 최초의 복합리조트 ‘파라다이스시티’의 ‘파라다이스 갤러리(Paradise GALLERY)’ 등 다양한 문화예술 플랫폼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운영시간 월~토 오전 10시~오후 6시/ 일요일 및 공휴일 휴관
입장료 없음




하단 정보

FAMILY SITE

110-020 서울시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5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