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뉴스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학술/행사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외눈박이, 눈꽃 그리고 한낮의 정오

  • 일시2019-12-01 오후 05:00
  • 분야상세One-Eyed, Snowflake, and Midday NOON
  • 장소광주 동구 대의동 80-2 3층
  • 주최바림
  • 후원바림
  • 참가신청방법무료
  • 문의전화없음
  • 이메일barimgwangju@gmail.com



외눈박이, 눈꽃 그리고 한낮의 정오
One-Eyed, Snowflake, and Midday NOON

2019년 12월 1일(일) 오후 5시
바림(광주광역시 동구 대의동 80-2 3층)

패널
김민지(큐레이터), 김보경(큐레이터), 김희주(큐레이터), 박태인(큐레이터), 황유미(작가)

모더레이터
이양헌(미술비평)

디자인
권수진

주관 및 후원
바림

『눈 NOON』은 광주비엔날레에서 발간하는 연간 저널이다. 신체의 감각기관과 절정의 순간이 교차하는 장소에서 그 이름을 따왔다. 모더니즘과 후기 구조주의, 막시즘, 기호학, 페미니즘, 문화이론, 미학 등 젊고 노쇠한 이론들이 모두 이 안에 담겨있다. 

『눈』은 광주에서 태어났으나 더 먼 곳을 욕망하므로 고향을 떠나 새로운 고향을 찾는 순례자라 불러야 할 것이다. 이론과 로컬리티 사이에서 『눈』은 무엇이 되는가. 무엇일 수 있었고 무엇이 되었어야 했는가. 외눈박이의 시점을 의태하는 일, 땅에 닿을 새 사라지는 눈꽃의 감각을 활성화하는 일, 그리고 한낮의 정오 아래서 이론의 그림자를 잠시나마 바라보는 일에 관하여.



이전글 목록 다음글

하단 정보

FAMILY SITE

03015 서울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