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뉴스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동정

총17622

[2017.01.23] 박양우 광주비엔날레 대표 사의…"대학 복귀"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박양우(59) 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가 사의를 표명했다.


23일 광주비엔날레재단에 따르면 올해 12월 임기가 만료되는 박 대표가 최근 윤장현 광주시장에게 사퇴 의사를 전달했다. 박 대표는 사퇴 이후 중앙대로 돌아가 교단에 설 계획이다.


박 대표는 "광주비엔날레 대표를 맡을 때 비엔날레 행사를 마치면 바로 학교로 돌아가기를 바랐다"며 "새 학기에 맞추기 위해 사의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차기 행사에 차질이 없도록 2018 광주비엔날레 예술감독 선임 등을 준비하고 있다"며 "새로운 대표가 와서 잘 이끌어갈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광주 출신인 박 대표는 2015년 2월 취임해 '2016 광주비엔날레'를 성공적으로 이끌었으며, 조직 쇄신에도 기여했다는 평을 받았다.


예술감독 선정위원회에 지역 미술인들을 참여시키고 시민사회 협력기구를 구성해 지역사회와도 소통을 꾀했다. 


박 대표는 행정고시로 공직에 입문해 뉴욕 한국문화원장과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등을 역임했다. 영국에서 예술경영을 공부했으며 중앙대에서 예술경영학을 강의하던 중 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로 취임해 2년간 광주비엔날레재단을 이끌었다.


-연합뉴스 2017.01.23


[2017.01.23] [전남소식]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섬마을 민속' 사진전'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가 설을 맞아 28~29일 '섬마을 민속놀이'를 주제로 각종 놀이체험과 사진전을 연다.


연구소 해양유물전시관에서 열리는 놀이체험에서는 엿치기, 윷놀이, 굴렁쇠, 투호 놀이, 제기차기, 팽이치기, 딱지치기 등 전통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다.


떡국 썰기, 가족사랑 붓글씨 쓰기 등 가족 단위 관람객을 위한 행사도 마련됐다.


사진전은 종지 윷(작은 그릇인 종지에 윷을 담아 놀던 윷놀이) 대회, 풍어제, 씻김굿 등 목포·완도·신안 등 섬 고유의 민속행사를 포착한 작품들로 구성해 잊혀가는 해양문화유산에 대한 관람객의 관심과 향수를 고취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2017.01.23


[2017.01.23] 지상갤러리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금산갤러리, 전인아 개인전 ‘2017 색色, 동動’

간송 전형필의 손녀로 왕성한 작품활동을 펼치고 있는 전인아가 개인전을 연다. 서울 중구 회현동에 위치한 금산갤러리는 오는 2월 8일부터 3월 3일까지 전인아 개인전 ‘2017 색色, 동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Bong#1, Mixed media on silk, 95×70㎝, 2017.

- 헤럴드경제 2017.01.23

[2017.01.23] 한·일 부부사진가의 따뜻한 활력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따뜻한 활력. 재일 사진가 양승우(41)씨와 일본인 부인 히사쓰카 마오(34)가 서로를 찍으며 엮은 사진전 ‘꽃은 봄에만 피지 않는다’에서 울려오는 힘이다. 도쿄에서 살며 활동 중인 부부 사진가의 억척스럽고도 알콩달콩한 일상을 붙잡은 작품들이다. 같은 제목 사진집도 함께 나왔다. 25일까지 서울 충무로 갤러리브레송. (02)2269-2613.



- 한겨레신문 2017.01.23



[2017.01.23] 전북민예총 새 이사장에 이기홍…한국예총 각 지부도 임원개편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사)전북민족예술인총연합의 신임 이사장에 이기홍(58)씨가 선출되고 (사)한국예총 전라북도연합회의 각 지부도 회장 선거가 진행되는 등 새해를 맞아 도내 예술단체 임원 개편이 진행되고 있다.


전북민예총은 지난 20일 정기총회를 통해 이기홍 작가를 신임 이사장으로 선출했다. 임기는 2년. 이 신임 회장은 전북민미협 회장 등을 지내며 지역 문화·예술계에서 왕성하게 활동했다.


그는 “전북민예총이 초기의 활발한 활동과 달리 현재는 조금 침체된 건 사실이다”며 “다양한 외연 확대 사업에 치중하기보다는 우리의 정체성을 되새기고 내부 동력을 키워나가는 것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전북예총 역시 지회나 지부 등에서 집행부를 새로 꾸릴 예정이다.


현재 익산과 진안예총이 25일 회장 선거를 치를 예정이다. 임기는 4년. 익산은 기존 회장인 김영규씨와 사진가 송호상씨가 후보로 나선다.


진안은 기존 회장인 이승철씨가 단독 후보로 나와 연임이 예상된다.


군산·남원·부안사진협회도 이달 안으로 회장 선거를 할 계획이다. 익산문인협회, 김제문인협회, 남원미술협회는 지난해 말과 올 초 임원진을 개편했다.


건축, 연극, 국악, 무용, 영화, 음악 분과의 예총지회 및 지부는 임원 개선과 관련해 구체적으로 나온 계획은 없는 상태다.


-전북일보 2017.01.23



하단 정보

FAMILY SITE

110-020 서울시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5 F +82.2.730.9218